한국외대-네이버, 다국어 사전 개정을 위한 업무협약식 진행
한국외대-네이버, 다국어 사전 개정을 위한 업무협약식 진행
  • HUFSNEWS
  • 승인 2018.03.12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가 우리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4년간 총 11개 언어의 온라인 사전 개정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은 네이버가 2016년 발표한 어학사전 분야 투자 계획의 일환으로, 당시 네이버는 기존 어학사전 개정 및 신규 사전 제작에5년간 100억을 투자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협약식은 28일 오전 한국외대 본관에서 네이버 미디어&지식정보 서포트 유봉석 전무, 김현택 대외협력 부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으로 네이버와 우리대학은 4년간 러시아어, 이탈리아어, 스웨덴어 등 총 11개 언어에 대해 기존 어학사전의 뜻풀이를 보강하고 오류를 수정하며, 예문과 신조어를 추가한다. 개정된 사전은 네이버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기존에 우리대학 사전이 없는 포르투갈어-한국어 사전은 이번 협약으로 신규 사전을 제작하고, 스와힐리어와 힌디어 사전은 개정 작업 외에 약 1만개 표제어를 새롭게 제작하는 등 콘텐츠 규모도 확대된다. 국내 외국어 사전은 비용 등의 문제로 길게는 30년 이상 개정이 중단된 상황이었으나, 네이버의 지원을 계기로 보다 정확하고 풍부한 어학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네이버는 향후에도 우리대학과 지속적으로 협력하며 개정 언어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네이버 유봉석 전무는 “시대와 이용자의 변화를 빠르게 반영해 살아있는 언어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온라인 사전 서비스만의 장점”이라고 강조하며, “네이버 사전 이용자들에게 정확한 최신의 어학정보를 제공하고, 국내 어학사전 분야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외대 김현택 대외부총장은 “이번 개정사업을 통해 사전의 정확도를 높이고 학습자들의 편의를 증대시키고자 했다”며 “한국외국어대학교 특수어 사전의 시장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